Afreeca TV Joins Hands with Taiwan’s IGS
Afreeca TV Joins Hands with Taiwan’s IGS
  • Korea IT Times (info@koreaittimes.com)
  • 승인 2013.06.28 0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EOUL, KOREA – AfreecaTV, a video streaming service based on P2P technology in South Korea, has teamed up with Taiwanese game company IGS to take on the Chinese-speaking mobile game market. AfreecaTV signed a strategic partnership agreement with Taiwan’s IGS on Wednesday and launched into joint projects.

IGS (International Games System Co. Ltd) is Taiwan’s No.1 arcade game company that develops and publishes mobile and online games. Under the strategic partnership, the two will proactively cooperate to make sure the successful launch of AfreecaTV’s mobile games in Chinese-speaking markets such as Hong Kong and Malaysia.

Determined to gain a firm foothold in the Chinese-speaking markets, AfreecaTV plans to launch mobile puzzle game “Quiz King” as its first game launched under the partnership. AfreecaTV will unveil other mobile games consecutively after conducting thorough market researches and localization processes.

Pak In-yeul, head of AfreecaTV’s overseas business team, said, “We have secured our beachhead to target Chinese-speaking markets led by China. Employing rigorous localization strategies, we will help our mobile games make a soft landing in overseas markets”

 

Sean Chung (hbpark@etnews.com)

**Article provided by etnews [Korea IT News]

[Reference] : http://english.etnews.com/electronics/2715655_1303.html


아프리카TV, 대만 IGS와 손잡고 중화권 모바일 게임 시장 공략

아프리카TV가 대만 게임업체 IGS와 손잡고 중화권 모바일게임 공략에 나섰다.
이를 위해 양사는 26일 모바일 게임 사업 관련 전략적 제휴 협정을 체결하고 공동사업에 돌입했다.

IGS(International Games System Co. Ltd)는 대만 아케이드 게임 1위 업체이자 모바일•온라인 게임을 개발•서비스하는 대만 최대 종합 게임업체다.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대만을 비롯해 홍콩, 말레이시아 등 범 중화권 시장에 아프리카TV의 모바일 게임을 성공적으로 서비스하는데 적극 협력한다.

카카오 게임하기에 선보였던 모바일 퍼즐게임 `퀴즈킹`을 첫 작품으로 서비스하며 잠재수요가 높은 범 중화권 시장 선점에 주력할 계획이다. 아프리카TV의 다른 모바일 게임도 현지 시장과 사용자 눈높이를 고려해 철저히 현지화한 뒤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박인열 아프리카TV 해외사업팀장은 “대만을 비롯한 범 중화권은 물론이고 중국 시장 공략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했다”며 “철저한 현지화 전략을 바탕으로 국내에서 검증받은 모바일 게임을 앞세워 현지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하겠다”고 말했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Korea IT Times: Copyright(C) 2004, Korea IT Times. .Allrights reserved.
  • #1206, 36-4 Yeouido-dong, Yeongdeungpo-gu, Seoul, Korea(Postal Code 07331)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4 (국제금융로8길 34) / 오륜빌딩 1206호
  • * Mobile News: m.koreaittimes.com
  • * Internet news: www.koreaittimes.com
  • * Editorial Div. 02-578-0434 / 010-2442-9446 * PR Global/AD: 82-2-578-0678.
  • * IT Times Canada: Willow St. Vancouver BC
  • 070-7008-0005
  • * Email: info@koreaittime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