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정보 신대박집 방송 '경기도 맛집 미각을 아시나요'
생생정보 신대박집 방송 '경기도 맛집 미각을 아시나요'
  • By 김민지 기자 (info@koreaittimes.com)
  • 승인 2015.08.12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생정보 신대박집에 방송돼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음식점이 있다. 그곳은 바로 퓨전중국집 ‘미각’이다. 퓨전 웰빙 중국요리로 고객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는 미각은 줄곧 봤던 일반 중국집과는 다른 특별한 메뉴로 눈길을 끈다.

맛과 건강을 생각한 다양한 웰빙 메뉴들이 특히 눈에 띈다. 홍합과 콩나물, 닭 뼈에 미각만의 비법으로 우려낸 육수를 더한 특별한 맛과 푸짐한 양 때문에 한 번 방문한 손님이 단골을 자처하는 경우도 있다.

미각의 대표적인 메뉴로는 능이버섯을 넣어 만든 ‘웰빙 능이 짬뽕’이 있다. 소비자의 건강을 생각해 MSG를 첨가하지 않고 특유의 시원한 맛을 자랑한다.

능이버섯의 경우 특유의 향 때문에 ‘향버섯’이라 불리며 예로부터 각종 약과 요리에 이용됐다. 특히 단백질 분해성분이 다량 함유돼있어 소화불량을 치유하는데 좋고 항암효과와 혈액을 맑게 하는 효능으로 잘 알려져 있다. 칼로리도 낮은 능이버섯은 수분과 섬유소를 다량 함유해 조금만 섭취해도 포만감이 느껴진다.

이뿐만 아니라 최근 미각에서는 새로운 이색 탕수육 ‘망치 탕수육’을 선보여 인기를 끌고 있다.

망치 탕수육은 고객들의 재미있고 즐거운 식사를 위해 미각이 새롭게 선보이는 탕수육이다. 망치 탕수육과 더불어 문어를 활용한 문어탕수육, 능이를 활용한 능이 탕수육도 제공하고 있다.

그 외에도 비주얼부터 남다른 문어짬뽕과 왕쭈꾸미짬뽕도 별미다. 문어짬뽕은 각종 해산물로 국물을 낸 후 푸짐한 홍합과 문어를 넣어 더욱 깊은 맛을 낸다.

이런 메뉴들은 ‘생생정보통 맛집’ 등 각종 TV 맛집 프로그램에 소개되며 유명세를 타고 있다.

고양시 맛집 미각 김운 대표는 “능이 짬뽕, 문어짬뽕은 우리 가게의 대표 인기메뉴로 이를 맛본 손님들은 웰빙형 음식과 문어와 홍합이 어우러진 문어짬뽕에 엄지손가락을 치켜든다”며 “새롭게 선보이는 망치 탕수육과 더불어 찹쌀탕수육, 능이 탕수육, 문어탕수육, 점보 짜장 등 다양하고 독특한 메뉴들을 끊임 없이 선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망치 탕수육은 미각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메뉴로 고객들의 식사시간을 보다 즐겁고 유쾌하게 만들 것”이라며 “앞으로 다른 메뉴들과 더불어 인기메뉴로 많은 손님들에게 사랑을 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많은 블로거들과 손님들이 줄을 잇는 맛집이다 보니 수익성도 눈 여겨볼 만하다.

미각 관계자는 “연 매출은 20억원에 달하며 특히 주변 장흥유원지, 일영유원지, 송추계곡, 중남미문화원, 중부대 고양캠퍼스 등에 따른 고정적인 매출증대로 이번 해 직영점 운영을 계획 중이다”고 말했다.

현재 미각은 상표출원도 완료돼 프랜차이즈 모집 또한 전격 추진할 예정이다.

경기도 중국집 미각의 예약문의는 전화(031-968-5938)를 통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1206, 36-4 Yeouido-dong, Yeongdeungpo-gu, Seoul, Korea(Postal Code 07331)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4 (국제금융로8길 34) / 오륜빌딩 1206호
  • URL: www.koreaittimes.com / m.koreaittimes.com. Editorial Div. 02-578-0434 / 010-2442-9446. Email: info@koreaittimes.com.
  • Publisher: Monica Younsoo Chung. Chief Editorial Writer: Kim Hyoung-joong. CEO: Lee Kap-soo. Editor: Jung Yeon-jin.
  • Juvenile Protection Manager: Yeon Choul-woong. IT Times Canada: Willow St. Vancouver BC, Canada / 070-7008-0005.
  • Copyright(C) Korea IT Times, All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