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사과에 소비자들 “미흡하다” 소송 지속
애플 사과에 소비자들 “미흡하다” 소송 지속
  • By 김민지 (info@koreaittimes.com)
  • 승인 2017.12.29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애플 CEO 팀 쿡/

애플이 아이폰의 조기 교체를 유도하기 위해 고의적으로 성능을 저하시켰다는 논란과 관련 공식 입장을 내놨다. 애플은 12월28일(현지시간) 애플 공식 사이트에 사과문을 게재, “배터리 교체 비용을 79달러에서 29달러로 인하한다”고 밝혔다.

애플은 소비자들을 실망시켜 죄송하다는 유감 표명과 함께 오해의 소지가 있다고 밝혔다. 애플은 제품의 수명을 일부러 단축시키거나 사용자 환경을 저하시켜 교체를 유도한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배터리 상태에 따라 기기의 성능을 제한한 것은 예기치 못한 시스템 종료를 방지하기 위한 조치였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2018년 1년 동안 배터리 교체 비용 일부(50달러) 인하하겠다고 밝혔다. 아이폰6 이상 버전을 이용 중인 고객이 배터리를 교체할 경우 기존 79달러에서 29달러로 할인해 준다는 것.

미국 애플 본사의 사과에도 불구하고 애플코리아는 무성의로 일관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애플코리아도 같은날 홈페이지에 안내문을 게재했지만 사과나 보상과 관련된 내용은 없다.

소비자들은 애플의 보상대책이 미흡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국내 소비자들은 현재 진행중인 애플에 대한 소송전을 지속한다는 계획이다.

법무법인 한누리는 애플의 사과문에 대한 입장에서 “고객의 불만을 인식하고 신속하게 대책을 제시한 것 자체는 고무적”이라면서도 “비밀주의적 행태의 문제점을 소상히 밝히고 사과하기보다는 추상적 변명에 치중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애플 행위의 위법성 수준 및 고객들이 입은 피해 (이미 배터리교체 대신 기기교체를 선택한 고객들이 입은 피해)에 비해 매우 낮은 수준이라고 판단된다”며 현재 진행 중인 집단소송 준비를 지속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Korea IT Times: Copyright(C) 2004, Korea IT Times. .Allrights reserved.
  • #1005, 65 YeouiDaebang-Ro, Yeongdeungpo-gu, Seoul, Korea(Postal Code 07333)
  • * Mobile News: m.koreaittimes.com
  • * Internet news: www.koreaittimes.com
  • * Editorial Div. 02-578-0434 / 010-2442-9446 * PR Global/AD: 82-2-578-0678.
  • * IT Times Canada: Willow St. Vancouver BC
  • 1-778-686-0116/ 070-7008-0005
  • * Email: info@koreaittime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