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머너즈 워 ‘언더독의 반란’, 조세프 “자신만의 전략 중요!”
서머너즈 워 ‘언더독의 반란’, 조세프 “자신만의 전략 중요!”
  • 정세진
  • 승인 2018.09.19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캐나다 유력 우승후보 꺾고 ‘SWC 2018’ 월드결선 참가
'SWC 2018 아메리카컵' 우승자 드림즈 조세프
'SWC 2018 아메리카컵' 우승자 드림즈 조세프

 

남미 페루 출신 ‘드림즈조세프(DRMZJoseph, 이하 조세프)’가 희귀한 빛·어둠 몬스터가 아닌 보편적으로 사용되는 물 불 바람 속성 몬스터만으로 아메리카 대륙 ‘서머너즈 워’ 최강자 자리에 올라 세계 유저들의 이목을 모으고 있다.

‘조세프’는 미국 서부 시간으로 지난 8일 로스앤젤레스 워터프론트에서 열린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18(SWC 2018)’ 아메리카컵에서 미국, 캐나다 출신의 강력한 우승후보들을 물리치고, 당당히 미주지역 우승자로 선발, 오는 10월 서울 월드결선에 진출한다.

아메리카컵 참가자 중 낮은 월드아레나 랭킹과 타 선수와 대비해 다소 기초적 몬스터를 보유했음에도 불구하고, 몬스터 속성 간의 상성과 룬 세트, 몬스터를 선택하는 픽밴(Pick-Ban) 규칙을 영리하게 구사하며 탄탄한 기본기로 ‘서머너즈 워’ 전투 핵심인 전략의 중요성을 여실히 보여줬다는 평.

조세프는 “나에겐 다른 선수들이 가지고 있는 대단한 룬이나 몬스터가 없었기 때문에 승리를 할 것이라 예상치 못했다”라며 “여기까지 오게 돼 매우 놀랍고 기쁘며, 굉장히 고무적”이라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실제로 조세프가 밝힌 가장 선호하는 다섯 주력 몬스터는 불 속성 피닉스, 물 속성 쿵푸팬더, 풍 속성 요정왕 하프술사 유니콘 등 물 불 바람 세 가지 속성 몬스터다. 세계 정상급 월드 아레나 고수들의 대결인 만큼, 희귀하지만 이번 대회에서 어렵지 않게 볼 수 있었던 빛∙어둠 속성 몬스터도 조세프의 덱에서는 단 한차례 등장하지 않았다.

대신 물 불 바람 속성 몬스터의 능력치를 룬으로 탄탄하게 무장하고, 상대 선수에 따라 적절하고 새롭게 몬스터를 조합해 승리를 이끄는 방법을 택했다.

조세프는 “대전에서 좋은 성적을 얻기 위해서 먼저 자신만의 전략을 짠 뒤 반복 연습을 하고, 상대방의 픽에 대응하는 연습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이 같은 상대 전력 분석을 통해 그는 월드결선 선발전인 4강 미국 톰슨(Thompsin)과의 대결에서 상대 주력 몬스터인 빛 속성 아크엔젤을 매 경기 참가 금지 몬스터로 택하고, 세 경기 연속 승리를 가져가는 이변을 낳았다.

이처럼 남미에서의 ‘서머너즈 워’ 저력을 증명한 조세프는 지구 반대편 한국 서울에서 열릴 SWC 2018 월드결선 참가에 대한 기대감과 각오도 내비쳤다.

그는 “월드 아레나에서 강한 몬스터를 많이 보유한 타이페이/홍콩 대표 라마(L.A.M.A)가 가장 상대하기 힘든 선수”라고 분석했으며, “월드결선에서 대결한다면 라틴계 관객들이 더욱 재미있게 볼 수 있을 것”이라며 유럽컵 진출 선수인 스페인의 제폴리타(Zerpolita)와 대결을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Korea IT Times: Copyright(C) 2004, Korea IT Times. .Allrights reserved.
  • #1206, 36-4 Yeouido-dong, Yeongdeungpo-gu, Seoul, Korea(Postal Code 07331)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4 (국제금융로8길 34) / 오륜빌딩 1206호
  • * Mobile News: m.koreaittimes.com
  • * Internet news: www.koreaittimes.com
  • * Editorial Div. 02-578-0434 / 010-2442-9446 * PR Global/AD: 82-2-578-0678.
  • * IT Times Canada: Willow St. Vancouver BC
  • 070-7008-0005
  • * Email: info@koreaittime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