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 첫 양산 전기차에 삼성 OLED 탑재
아우디, 첫 양산 전기차에 삼성 OLED 탑재
  • 이준성
  • 승인 2018.10.03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이드 미러 대신 OLED 디스플레이, '사이드 뷰 카메라' 채택
삼성 OLED가 탑재된 아우디 버추얼 익스테리어 미러/ 삼성디스플레이 제공
삼성 OLED가 탑재된 아우디 버추얼 익스테리어 미러/ 삼성디스플레이 제공

 

삼성 OLED를 탑재한 아우디(Audi)의 전기차 e-트론(Tron)이 첫선을 보였다. 삼성디스플레이는 3일 아우디가 최근 선보인 전기 스포츠 유틸리티 차량(SUV) e-트론에 7인치 OLED 디스플레이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아우디는 지난 9월 17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아우디 e-트론 월드 프리미어' 행사를 개최하고 e-트론 양산모델을 최초로 공개했다. e-트론은 아우디가 처음으로 양산·판매하는 순수 전기차다. '버추얼 익스테리어 미러(Virtual Exterior Mirrors)' 옵션을 제공해 출시 전부터 큰 화제를 모았다.

기존의 사이드 미러 대신에 작은 '사이드 뷰 카메라'를 장착했다. 운전자는 카메라로 촬영한 영상을 차량 내 A필러(전면유리 옆기둥)와 도어 사이에 설치돼 있는 OLED 디스플레이를 통해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삼성디스플레이가 공급하는 OLED 디스플레이는 차량 대시보드 좌우에 각각 한 대씩 장착돼 카메라와 함께 기존의 사이드 미러 기능을 대신한다. 터치 센서가 내장돼 있어 스마트폰을 조작하듯이 터치로 화면을 확대하거나 축소할 수 있다.

흐린 날이나 어두운 곳에서도 보다 원활하게 시야를 확보할 수 있게 해주고 고속도로 주행, 회전, 주차 등 각각의 운전상황에 적합한 '뷰 모드'를 제공해 안전 운행이 가능하다.

또한 차량 외부로 툭 튀어나온 사이드 미러를 없애 공기저항 및 풍절음을 감소시킬 뿐만 아니라, 차체 폭을 5.9인치 가량 줄인, 슬림하면서도 아름다운 디자인이 가능하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 5월 미국 LA에서 열린 'SID 2018' 전시회에 참가해 롤러블 CID(Center Information display), S-커브드 CID를 비롯해 운전자의 안전을 고려한 언브레이커블(Unbreakable) 스티어링휠 디스플레이와 입체형 디지털 계기판에 적용할 수 있는 무안경 3D 디스플레이까지 다양한 자동차용 OLED 디스플레이를 대거 선보였다.

또한 2017년 아우디가 출시한 4세대 A8에도 뒷자석 컨트롤러용 5.7인치 OLED 디스플레이를 공급하며 자동차용 OLED 시장성장을 견인하고 있다.

백지호 삼성디스플레이 전무는 "삼성디스플레이의 OLED가 아우디의 버추얼 익스테리어 미러에 탑재된 것은 OLED가 차량용 첨단 시스템에 최적화된 제품임을 입증하는 매우 고무적인 일"이라며 "고화질, 디자인 가용성, 저소비전력 등 OLED만의 차별화된 특장점을 활용해 자동차용 디스플레이 시장도 적극적으로 개척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Korea IT Times: Copyright(C) 2004, Korea IT Times. .Allrights reserved.
  • #1206, 36-4 Yeouido-dong, Yeongdeungpo-gu, Seoul, Korea(Postal Code 07331)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4 (국제금융로8길 34) / 오륜빌딩 1206호
  • * Mobile News: m.koreaittimes.com
  • * Internet news: www.koreaittimes.com
  • * Editorial Div. 02-578-0434 / 010-2442-9446 * PR Global/AD: 82-2-578-0678.
  • * IT Times Canada: Willow St. Vancouver BC
  • 070-7008-0005
  • * Email: info@koreaittime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