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사랑의 헌혈’ 참가 임직원 8천명에 육박
한미약품 ‘사랑의 헌혈’ 참가 임직원 8천명에 육박
  • 김민지
  • 승인 2019.04.08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9년째 진행, 제약업계 최장기 나눔 캠페인... 소외계층에 기부
한미약품 직원이 헌혈을 하고 있다/ 한미약품 제공
한미약품 직원이 헌혈을 하고 있다/ 한미약품 제공

39년 동안 한미약품의 헌혈 캠페인에 참여한 임직원수가 8000명에 육박했다. 한미약품은 지난 1~2일 서울 송파구 본사와 경기도 동탄 연구센터, 천안 영업부 교육장 등에서 진행한 ‘2019 사랑의 헌혈 캠페인’에 임직원 113명이 참여, 현재까지 누적 참여 임직원수가 7937명 달한다고 8일 밝혔다.

한미약품 ‘사랑의 헌혈 캠페인’은 창업주 임성기 회장이 1980년 11월 서울 지하철 시청역의 국내 첫번째 ‘헌혈의 집’ 개소에 참여한 것을 계기로, 1981년부터 시작됐다. 이 캠페인은 제약업계 최장기 공익캠페인으로 인정받아 대한적십자사의 감사패(2012년)와 포상증(2014년)을 받기도 했다.

한미약품은 그동안 새해 첫 업무가 시작되는 1월초에 캠페인을 전사적으로 시행해 왔으나, 캠페인 참여 의사를 보인 임직원들이 현혈 조건(현재 복용 의약품, 직전 방문지역 등)에 못미쳐 발길을 돌리는 사례가 많아지면서 연간 3~4회로 캠페인 회수를 늘려 진행하고 있다. 올해 1월에 진행된 1차 헌혈 캠페인에는 194명의 임직원이 참여했다.

1981년 캠페인 시작 이래 모은 헌혈량은 253만 9840cc에 이른다. 한미약품은 임직원들이 기부한 헌혈증을 한국혈액암협회를 통해 긴급수혈이 필요한 백혈병 환우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한미약품 CSR팀 임종호 전무는 “매년 자발적으로 헌혈 캠페인에 참여해 준 한미약품 임직원들에게 감사하다”면서 “앞으로도 인류 건강을 지키는 제약기업으로서의 사명을 다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1206, 36-4 Yeouido-dong, Yeongdeungpo-gu, Seoul, Korea(Postal Code 07331)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4 (국제금융로8길 34) / 오륜빌딩 1206호
  • URL: www.koreaittimes.com / m.koreaittimes.com. Editorial Div. 02-578-0434 / 010-2442-9446. Email: info@koreaittimes.com.
  • Publisher: Monica Younsoo Chung. CEO: Lee Kap-soo. Editor: Jung Yeon-jin. Juvenile Protection Manager: Yeon Choul-woong.
  • IT Times Canada: Willow St. Vancouver BC, Canada / 070-7008-0005.
  • Copyright(C) Korea IT Times, All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