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러시아 메탄올 플랜트 기본설계 수주
현대엔지니어링, 러시아 메탄올 플랜트 기본설계 수주
  • 이준성
  • 승인 2019.04.29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산 5천톤급, 해외 선진기업 독점 메탄올 플랜트 기본설계 수주 쾌거
지난 25일(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계약식에서 김창학 현대엔지니어링 사장(오른쪽)이 안드레이칼리닌 가즈신테즈 사장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지난 25일(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계약식에서 김창학 현대엔지니어링 사장(오른쪽)이 안드레이칼리닌 가즈신테즈 사장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25일(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1200만불 규모의 메탄올 플랜트의 기본설계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발주처는 가즈신테즈로 러시아 민간 석유회사 등이 참여하고 있다.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진행된 계약식에는 김창학 현대엔지니어링 사장, 안드레이칼리닌가즈신테즈 사장, 러시아 민간 석유기업 관계자 및 투자자 등이 참석했다.

이번 사업은 러시아 모스크바 북서쪽 875km에 위치한 비소츠크(Visotsk) 지역에 하루생산 5,000톤급 메탄올 생산 공장과 유틸리티, 부대설비에 대한 기본설계를 수행하는 것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13개월 동안 기본설계를 수행한 후 EPC 금액을 확정해 EPC 사업을 수행할 예정이다. EPC 금액은 최소 10억불 이상으로 추정되고 있다.

인근 독립국가연합에서 기본설계를 비롯해 후속 EPC까지 수행한 경험이 있는 현대엔지니어링에 높은 신뢰를 갖게 된 러시아 발주처가 현대엔지니어링을 초청했으며 유럽, 미국, 일본 등 유수의 글로벌 기업과의 경쟁에서 이들을 제치고 최종 계약까지 성사시키는 쾌거를 거뒀다는 평가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번 수주를 통해 우수한 설계 기술과 EPC 사업 수행 능력을 대외적으로 다시 한 번 인정받게 됐다. 그 동안 한국기업이 참여하기 어려웠던 유럽, 러시아 지역의 플랜트 사업을 수주함으로써 사업 포트폴리오를 더욱 넓힐 수 있는 기회가 됐다는 평가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발주처의 높은 신뢰를 바탕으로 수주한 사업인 만큼 그 동안 축적한 기본설계 및 사업수행 역량을 최대한 발휘해 현대엔지니어링의 위상을 더욱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Korea IT Times: Copyright(C) 2004, Korea IT Times. .Allrights reserved.
  • #1206, 36-4 Yeouido-dong, Yeongdeungpo-gu, Seoul, Korea(Postal Code 07331)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4 (국제금융로8길 34) / 오륜빌딩 1206호
  • * Mobile News: m.koreaittimes.com
  • * Internet news: www.koreaittimes.com
  • * Editorial Div. 02-578-0434 / 010-2442-9446 * PR Global/AD: 82-2-578-0678.
  • * IT Times Canada: Willow St. Vancouver BC
  • 070-7008-0005
  • * Email: info@koreaittime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