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금융지주, 외국인근로자에게 '따뜻한 나눔' 실천
JB금융지주, 외국인근로자에게 '따뜻한 나눔' 실천
  • 김민지
  • 승인 2019.12.23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1일 전북은행 수원 외국인 금융센터에서 외국인 근로자를 위해 발열내의를 나눠주는 모습 (사진제공 = JB금융지주)

JB금융지주은 지난 21일 전북은행 수원외국인금융센터에서 외국인 근로자 300여명에게 발열내의를 전달하는 행사를 가졌다. 

이번 행사는 한국의 추운 겨울 날씨에 익숙하지 않은 동남아 외국인 근로자들의 겨울나기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자 기획됐다. 행사는 주중에 근무로 은행 방문이 어려운 외국인 근로자들을 배려하여 주말에 진행하게 됐으며, JB,금융지주 및 전북은행 직원들과 함께 JB금융그룹 대학생 SNS홍보대사들도 참여, 직접 내의를 나눠주는 봉사활동을 펼쳤다.

특히, 대학생 SNS 홍보대사들이 제작한 인스타그램에 이런 내용이 알려지며 훈훈함을 더했다.

JB금융그룹 자회사 전북은행에서는 수원 외국인금융센터를 비롯 전국 6개 외국인금융센터를 운영, 고국에서 30~40%의 고금리 대출을 받아야 하는 외국인 노동자에게 15%의 중금리 대출을 실행하고 있다. 지난해에만 전북은행 수원 외국인금융센터에서 대출 서비스를 이용한 외국인노동자는 1만명이 넘으며 외국인 노동자가 절약한 금융 비용은 약 100억원에 육박, 소외계층인 외국인 노동자들의 금융 비용을 크게 줄여줬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지난 21일 전북은행 수원 외국인 금융센터에서 JB금융지주 및 SNS 대학생 홍보대사들이 외국인 근로자를 위해 발열내의 나눔 행사 후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제공 = JB금융지주)
지난 21일 전북은행 수원 외국인 금융센터에서 JB금융지주 및 SNS 대학생 홍보대사들이 외국인 근로자를 위해 발열내의 나눔 행사 후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제공 = JB금융지주)

전북은행 수원 외국인 금융센터는 주중에 방문이 어려운 외국인 노동자 편의를 위해 토,일, 공휴일 및 주중 저녁 9시까지 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은행업무 외에도 외국인 노동자를 위한 각종 상담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이와 함께, 네팔, 미얀마, 필리핀, 캄보디아, 중국, 인도네시아, 태국, 베트남 등 외국인 직원들을 직접 채용하여 보다 원활하게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JB금융지주 관계자는 “가족과 함께 보내야 할 연말에도 타지에서 고생하는 외국인 노동자들이 조금이나마 온기를 느꼈으면 하는 마음으로 준비한 행사”라며 “JB금융그룹은 앞으로도 꾸준한 봉사활동을 실천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1206, 36-4 Yeouido-dong, Yeongdeungpo-gu, Seoul, Korea(Postal Code 07331)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4 (국제금융로8길 34) / 오륜빌딩 1206호
  • URL: www.koreaittimes.com / m.koreaittimes.com. Editorial Div. 02-578-0434 / 010-2442-9446. Email: info@koreaittimes.com.
  • Publisher: Monica Younsoo Chung. CEO: Lee Kap-soo. Editor: Jung Yeon-jin. Juvenile Protection Manager: Yeon Choul-woong.
  • IT Times Canada: Willow St. Vancouver BC, Canada / 070-7008-0005.
  • Copyright(C) Korea IT Times, All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