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글로벌 CSR’ 대통령 표창 수상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Monday, November 13th, 2017
as

사진/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현대엔지니어링이 13일 ‘제5회 대한민국 사랑 받는기업 정부포상’에서 글로벌 사회공헌(CSR) 부문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현대엔지니어링 우즈베키스탄 지사는 일자리, 의료, 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우즈베키스탄 현지 사회에 공헌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지난해 말부터 ‘우즈베키스탄 칸딤 가스처리시설’ 건설현장에 채용 연계형 ‘용접기술센터’를 개소해 현재까지 50여 명의 수료생을 배출했다.

수료생들은 전원 현대엔지니어링 및 협력업체에 채용돼 현지 고용시장 안정뿐만 아니라 공사 기술인력 양성에도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지난 3월에는 해외 저개발국가 및 진출국가 지역사회에 교육시설을 지원하는 대표 해외 사회공헌활동인 ‘새희망 학교’ 4호 대상으로 현장 인근의 부하라 카라쿨 9번 학교를 선정, 노후 된 강당과 영어교실, 도서관 등을 개보수 하고 최신 기자재를 기증했다.

의료부문에서는 지난 2014년부터 올해까지 여수지구촌사랑나눔회, 전남대병원과 함께 누쿠스시와 부하라시, 지작주, 타슈켄트시에서 열악한 의료환경에 놓인 현지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활발한 의료봉사활동을 펼쳤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우즈베키스탄 정부와의 신뢰관계를 더욱 돈독히 할 수 있었으며 수주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었다”고 밝혔다.

 

Comments

Hanwha onsure

samsung fire

new energ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