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자율주행차: 1단계 안전성.수용성, 2단계 교통편의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Monday, November 20th, 2017
자율주행차

경기도 자율주행차 '제로셔틀'

경기도가 12월부터 판교제로시티에서 시범 운행하는 11인승 자율주행차 '제로(ZERO)셔틀'이 처음으로 2017 판교자율주행모터쇼에서 지난 16일부터 공개됐다. ‘제로셔틀’ 은 ‘미래교통수단으로 도민에게 편리하고 안전한 이동서비스 모델을 만들어보자’는 남경필 지사의 제안에 따라 경기도의 지원으로 차세대융합과학기술연구원이 개발했다.

경기도는 12월부터 1년간 1단계 자율주행 셔틀 시범운행을 통해 도심 자율주행에 대한 기술적 안전성 및 사회적 수용성을 확보하고, 2단계로 2019년 1년간 실증운영에서 교통시스템과의 V2X 통신을 통한 정보교환 및 사용자 기반의 교통편의 서비스 실증을 목표로 하고 있다. 그동안의 자율주행차 시험 운행이 제한된 실험적 공간에서 행해진 것과 달리 이번 테스트는 2년간 매일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정기적으로 진행된다.

 

 

Comments

Hanwha onsure

samsung fire

new energ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