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식품, 中 수출 강화... 유베이社와 총판 MOU 체결
삼양식품, 中 수출 강화... 유베이社와 총판 MOU 체결
  • 김민지
  • 승인 2019.01.08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유통망 확보 및 제품 다양화로 중국시장 공략 박차
김정수 삼양식품 대표(사진 왼쪽)가 지난 4일 강원도 원주시 삼양식품 공장에서 시신가 닝씽 유베이 국제무역유한공사 사장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삼양식품 제공
김정수 삼양식품 대표(사진 왼쪽)가 지난 4일 강원도 원주시 삼양식품 공장에서 시신가 닝씽 유베이 국제무역유한공사 사장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삼양식품 제공

 

삼양식품은 지난 4일 강원도 원주공장에서 ‘닝씽 유베이 국제무역 유한공사’와 중국 총판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유베이는 중국 500대 무역회사인 닝보 닝씽그룹 소속사로 식품, 생활용품 등 일용소비재 판매를 주력으로 한다.

중국 전역에 폭넓은 온오프라인 유통망을 확보하고 있으며, 일본 제과업체 가루비(calbee), 네덜란드 건기식 브랜드 다비타몬(davitamon) 등 해외 유명 브랜드의 총판을 맡아 중국 시장에 안착시킨 회사다.

이번 협약을 통해 삼양식품은 중국 수출을 대폭 늘릴 수 있을 것으로 관측된다. 특히 중국 연안 지역에 집중돼 있던 오프라인 채널을 중국 전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세븐일레븐, 월마트, 용후이마트 등 편의점과 대형마트 1,600여개 매장에 입점할 예정. 또 충칭 특화 채널 충바이마트, 호북성 특화 채널 중바이그룹 등 지역 특화 채널 입점을 통해 수입식품 유통이 제한적이었던 내륙지역 공략에 나선다는 전략이다.

온라인에선 기존 알리바바의 티몰(Tmall), 징동닷컴 2곳을 중심으로 운영하던 삼양 플래그십 스토어를 티몰 국제관, 중국 해외 직구 점유율 1위 ‘왕이카오라’, 중국 최대 커뮤니티형 전자상거래 플랫폼 ‘샤오홍슈’ 등으로 확대한다.

불닭볶음면 위주의 제품군도 다양화한다. 삼양식품은 중국에서 매운맛 브랜드로 확고히 자리잡은 불닭브랜드를 앞세워 불닭떡볶이, 불닭만두, 불닭소시지 등 간편식 카테고리로 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중국은 전체 수출의 약 50%를 차지하는 중요한 시장”이라며 “유베이의 광범위한 물류시스템과 유통, 마케팅 역량을 활용해 전략적이고 체계적으로 중국 시장을 공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Korea IT Times: Copyright(C) 2004, Korea IT Times. .Allrights reserved.
  • #1206, 36-4 Yeouido-dong, Yeongdeungpo-gu, Seoul, Korea(Postal Code 07331)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4 (국제금융로8길 34) / 오륜빌딩 1206호
  • * Mobile News: m.koreaittimes.com
  • * Internet news: www.koreaittimes.com
  • * Editorial Div. 02-578-0434 / 010-2442-9446 * PR Global/AD: 82-2-578-0678.
  • * IT Times Canada: Willow St. Vancouver BC
  • 1-778-686-0116/ 070-7008-0005
  • * Email: info@koreaittimes.com
ND소프트